CST 체험  회원여러분들의 놀랍고 경이로운 CST체험을 공유하세요.

작성일 : 05-08-22 00:00
뇌성마비 아이의 치유과정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941  

예진아빠의 글을 잘 읽었습니다.

 

그동안 예진이의 치유를 위해 얼마나 몸과 마음이 아팠는지 상상이 갑니다. 본인도 예진이의 그러한 모습을 보면서 어린 생명의 아픔이 저에게도 같이 전달되는 것이었습니다. 예진이의 조그마한 변화가 CST의 치유과정이라는 것을 알고 있는 저로서는 다소 흥분의 감정이었으며 그러한 감정이 나의 글로 표현되었는데  이것이 냉정한 눈으로 보신 예진아빠로서는 불만 이었다는 것을 이해합니다.

 

특히 난치병 자녀를 둔 부모를 상대로 사이비 장사꾼속들의 여러 처방들이 얼마나 이땅의 난치병 아이들의 부모를 힘들게 하였는지를 생각하면 또한 이해합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예진이의 치유과정이 어떠한 모습이던지,좋은 결과이던 나쁜 결과이건, 난치병아이의 부모들에게 옳바른 정보를 제공할 수 있으리라 봅니다.

 

본 사이트의 이념중의 하나인 봉사는 확실한 대체요법을 통하여 작은 비용과 적은 고통 으로  당사자들에게 도움을 주는 것입니다. 이러한 우리의 마음이 많은 분들에게 정확하게 전달되는 기회를 가지기를 희망합니다.

 

예진이의 빠른 변화를 기원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김선애 CST/두개천골요법] 2019년 10월 CST 속성교육 개강안내! 관리자 10-04 24501
공지 [김선애CST-Brain연구소] "두개천골요법 아기와 아동을 위한 KID’S CST" 출간!! 관리자 05-28 32933
공지 CST 체험 글쓰기에 대해... (2) 관리자 05-14 57986
공지 CST-KOREA 홈페이지 리뉴얼 관리자 05-14 55805
34 불신이 기차 이근성 11-02 4061
33 72세 할머니의 "다수의 손" 임상 홍박 10-27 3590
32 CST를 통해 마음의 안정까지 김은희 10-27 3460
31 남을 도와주므로 하여 나도 도움을 받고 김은희 10-18 3805
30 만성류마티스환자 박정선 04-07 3892
29 14개월 화영이 체성감성이야기 박현숙 10-09 4085
28 화영이의 일기 박현숙 10-09 4024
27 체성감성 이야기 홍박 10-08 3852
26 선생님께(척추측만) 임정휘 10-06 3967
25 골반이 비틀어 졌는데 홍박 10-06 4001
24 어머니(파킨슨3) 임정휘 10-05 3852
23 "둘째날,세째날 배우고 나서 실습시 나타난 현상들" 김은희 09-29 4132
22 첫 강의를 듣고 아무것도 모르지만 실습해 보았다. 김은희 09-23 4126
21 목의 뻣뻣함 홍영미 09-15 3757
20 목의 뻣뻣함 임정휘 09-13 3892
19 86세 아버님의 변화 이명국 09-08 3841
18 어머니2 임정휘 09-06 3750
17 예진 일기(1) - 지난 이야기 관리자 09-04 3663
16 예진 일기(1) - 지난 이야기 예진아빠 09-03 4186
15 뇌성마비 아이의 치유과정 관리자 08-22 3942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김선애 CST/두개천골요법] 2019년 10월 CST 속성교육 개강안내! 관리자 10-04
공지  [김선애CST-Brain연구소] "두개천골요법 아기와 아동을 위한 KID’S CST" 출간!! 관리자 05-28
공지  CST 체험 글쓰기에 대해... (2) 관리자 05-14
공지  CST-KOREA 홈페이지 리뉴얼 관리자 05-14
불신이 기차 이근성 11-02
72세 할머니의 "다수의 손" 임상 홍박 10-27
CST를 통해 마음의 안정까지 김은희 10-27
남을 도와주므로 하여 나도 도움을 받고 김은희 10-18
만성류마티스환자 박정선 04-07
14개월 화영이 체성감성이야기 박현숙 10-09
화영이의 일기 박현숙 10-09
체성감성 이야기 홍박 10-08
선생님께(척추측만) 임정휘 10-06
골반이 비틀어 졌는데 홍박 10-06
어머니(파킨슨3) 임정휘 10-05
"둘째날,세째날 배우고 나서 실습시 나타난 현상들" 김은희 09-29
첫 강의를 듣고 아무것도 모르지만 실습해 보았다. 김은희 09-23
목의 뻣뻣함 홍영미 09-15
목의 뻣뻣함 임정휘 09-13
86세 아버님의 변화 이명국 09-08
어머니2 임정휘 09-06
예진 일기(1) - 지난 이야기 관리자 09-04
예진 일기(1) - 지난 이야기 예진아빠 09-03
뇌성마비 아이의 치유과정 관리자 08-22
글목록
공지  [김선애 CST/두개천골요법] 2019년 10월 CST 속성교육 개강안내!  - 관리자 10-04
공지  [김선애CST-Brain연구소] "두개천골요법 아기와 아동을 위한 KID’S CST" 출간!!  - 관리자 05-28
공지  CST 체험 글쓰기에 대해... (2)  - 관리자 05-14
공지  CST-KOREA 홈페이지 리뉴얼  - 관리자 05-14
불신이 기차  - 이근성 11-02
72세 할머니의 "다수의 손" 임상  - 홍박 10-27
CST를 통해 마음의 안정까지  - 김은희 10-27
남을 도와주므로 하여 나도 도움을 받고  - 김은희 10-18
만성류마티스환자  - 박정선 04-07
14개월 화영이 체성감성이야기  - 박현숙 10-09
화영이의 일기  - 박현숙 10-09
체성감성 이야기  - 홍박 10-08
선생님께(척추측만)  - 임정휘 10-06
골반이 비틀어 졌는데  - 홍박 10-06
어머니(파킨슨3)  - 임정휘 10-05
"둘째날,세째날 배우고 나서 실습시 나타난 현상들"  - 김은희 09-29
첫 강의를 듣고 아무것도 모르지만 실습해 보았다.  - 김은희 09-23
목의 뻣뻣함  - 홍영미 09-15
목의 뻣뻣함  - 임정휘 09-13
86세 아버님의 변화  - 이명국 09-08
어머니2  - 임정휘 09-06
예진 일기(1) - 지난 이야기  - 관리자 09-04
예진 일기(1) - 지난 이야기  - 예진아빠 09-03
뇌성마비 아이의 치유과정  - 관리자 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