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ST 체험  회원여러분들의 놀랍고 경이로운 CST체험을 공유하세요.

작성일 : 17-12-16 12:14
CST의 놀라움(오쩡님)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789  

 

CST의 놀라움
 
남편 지인 분 때문에 cst라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너무 신기하고 이런 일이 있을 수 있나 싶어 한 글자 적어 봅니다. 저희 딸은 4살 때 말을 잘못해서 주위 분들이 귀가 잘 안들려도 말이 어눌하다고 하시길래 이비인후과를 찾았습니다

병원을 찾은 결과 병명은 청신경 손상으로 난청이 있다고 하였습니다. 정말 하늘이 무는져 내리는 것 같았습니다. 그때부터 시작해서 난청과 싸우고 있습니다. 돌발성 난청도 오고 이명도 오고 너무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는 와중에 cst 를 알게 됐습니다.

청력도 더욱더 나빠지고 너무 정신이 없었습니다. 난청 때문에 귀에 사혈도 마니 하고 귀에 좋다고 하는 한약도 마니 먹고 안해본 게 없었습니다. 처음 서울에 치료를 받으러 올 때는 긴가 민가하고 마지막이라고 생각하고 김선애cst를 찾았습니다. 이제까지 다른치료를 할 때는 너무 아프기도 하고 옆에서 보는 제가 너무 힘들었습니다. 그런데 cst는 달랐습니다.

김선애 원장님께서는 처음엔 치료를 하는데 머리랑 목에 손만 갖다대고 있었습니다.
치료가 될까 굉장히 걱정을 했습니다.
작년 10월8일부터 치료에 들어갔습니다.

지방이라 2주에 한 번씩 서울로 가게 되었습니다. 첫날은 3시간 정도 치료를 받았습니다.
첫날 치료를 받고 귀가 너무 시원하고 기분이 좋다고 했습니다.
그 다음날 하루더 원장님께 2시간 치료를 받았습니다. 뭔가가 틀려진 느낌이 든다고 말로 표현을 할 수가 없다고 하였습니다.

두 달쯤 12시간 정도를 받았습니다.
이 때부터 일이 일어났습니다. 보청기를 착용하고 있는데 보청기 소리가 너무 커서 시꺼럽다고 하길래 설마하는 마음으로 청력 검사를 하러갔습니다. 그때 생각하면 말로 표현할 수가 없습니다.

왼쪽이 80데시벨 오른쪽이 75데시벨 정도였는데 검사를 해보니 오른쪽이 70데시벨 왼쪽이 68데시벨로 나왔습니다.

청력 검사하시는 분도 놀라고 저희도 놀랐습니다. 귀는 한번 나빠지면 다시 돌아오지않는데 너무 신기했습니다. 그래서 지금은 겨울 방학을 이용해 열흘 동안 서울에서 방을 얻고 치료를 시작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기대가 너무크고 cst를 받을 때마다 달라지는 느낌이 기대가 됩니다.
지방에서 왔다고 밤낮으로 치료해주시고 배려해 주시는  김선애 cst 원장님을 비롯한 모든 cst쌤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정말 아프신 분들 모두에게 cst 한 번 체험해 보라고 하고 싶네요. 너무너무 신기하고 말로 표현할 수가 없네요.

오늘도 치료받고 와서 이렇게 기분좋아하고
잘듣는 딸을 보면 너무 흐뭇 합니다.

원장님! 너무 감사합니다.
김선애 cst 화이팅!!!

www.cstkorea.com   (02) 565-9188, 918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김선애 CST/두개천골요법] 2019년 10월 CST 속성교육 개강안내! 관리자 10-04 21269
공지 [김선애CST-Brain연구소] "두개천골요법 아기와 아동을 위한 KID’S CST" 출간!! 관리자 05-28 28610
공지 CST 체험 글쓰기에 대해... (2) 관리자 05-14 54312
공지 CST-KOREA 홈페이지 리뉴얼 관리자 05-14 51975
552 땅콩의 콜레스테롤 조절, 비만 억제 효과 '증명' 관리자 09-05 2633
551 무리한 다이어트도 담석증 부른다 관리자 08-19 2543
550 열대야엔 ‘소맥’보다 ‘얼소’… 말 많이 하면 덜 취해 관리자 08-12 2447
549 [여름휴가건강]심장 조여오는 비행공포증…수면제보다 찬물 관리자 07-02 2352
548 칫솔에 물 묻혀 닦으면 치약 효과 떨어져요 관리자 06-05 2440
547 [그렇구나! 생생과학] UVA, 진피까지 침투해 피부노화 촉진… UVB는 표피세포 공격 피부암 일으켜 관리자 06-01 2738
546 40대 돌연사 원인 '뇌졸중' 예방 수칙 3 관리자 05-19 2372
545 청소년 ADHD, 사춘기처럼 사라지지 않아요 관리자 04-11 2712
544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관리자 02-15 1986
543 CST를 선택하길 잘했구나!!! (1) smile3 01-03 1862
542 교육 이수 후 ~~~^^ (물리 치료사) 관리자 01-03 1944
541 원장님!! 새해 인사 드려요 ♡^^♡ (1) 관리자 01-02 1860
540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관리자 12-31 1796
539 모두들 따뜻한 성탄절 보내세요~ 관리자 12-24 1838
538 CST후 1년..,(푸른가을 하늘아래님) 관리자 12-16 1788
537 외상후 스트레스(닌청) -오쩡님 관리자 12-16 1786
536 두 번째 사연 올립니다.(오쩡님) 관리자 12-16 1781
535 CST의 놀라움(오쩡님) 관리자 12-16 1790
534 초등학교 1학년 1학기를 마치고..(준규맘) 관리자 12-16 1815
533 김선애 원장님~~!!(한현주님) 관리자 12-16 1688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김선애 CST/두개천골요법] 2019년 10월 CST 속성교육 개강안내! 관리자 10-04
공지  [김선애CST-Brain연구소] "두개천골요법 아기와 아동을 위한 KID’S CST" 출간!! 관리자 05-28
공지  CST 체험 글쓰기에 대해... (2) 관리자 05-14
공지  CST-KOREA 홈페이지 리뉴얼 관리자 05-14
땅콩의 콜레스테롤 조절, 비만 억제 효과 '증명' 관리자 09-05
무리한 다이어트도 담석증 부른다 관리자 08-19
열대야엔 ‘소맥’보다 ‘얼소’… 말 많이 하면 덜 취해 관리자 08-12
[여름휴가건강]심장 조여오는 비행공포증…수면제보다 찬물 관리자 07-02
칫솔에 물 묻혀 닦으면 치약 효과 떨어져요 관리자 06-05
[그렇구나! 생생과학] UVA, 진피까지 침투해 피부노화 촉진… UVB는 표피세포 공격 피부암 일으켜 관리자 06-01
40대 돌연사 원인 '뇌졸중' 예방 수칙 3 관리자 05-19
청소년 ADHD, 사춘기처럼 사라지지 않아요 관리자 04-11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관리자 02-15
CST를 선택하길 잘했구나!!! (1) smile3 01-03
교육 이수 후 ~~~^^ (물리 치료사) 관리자 01-03
원장님!! 새해 인사 드려요 ♡^^♡ (1) 관리자 01-02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관리자 12-31
모두들 따뜻한 성탄절 보내세요~ 관리자 12-24
CST후 1년..,(푸른가을 하늘아래님) 관리자 12-16
외상후 스트레스(닌청) -오쩡님 관리자 12-16
두 번째 사연 올립니다.(오쩡님) 관리자 12-16
CST의 놀라움(오쩡님) 관리자 12-16
초등학교 1학년 1학기를 마치고..(준규맘) 관리자 12-16
김선애 원장님~~!!(한현주님) 관리자 12-16
글목록
공지  [김선애 CST/두개천골요법] 2019년 10월 CST 속성교육 개강안내!  - 관리자 10-04
공지  [김선애CST-Brain연구소] "두개천골요법 아기와 아동을 위한 KID’S CST" 출간!!  - 관리자 05-28
공지  CST 체험 글쓰기에 대해... (2)  - 관리자 05-14
공지  CST-KOREA 홈페이지 리뉴얼  - 관리자 05-14
땅콩의 콜레스테롤 조절, 비만 억제 효과 '증명'  - 관리자 09-05
무리한 다이어트도 담석증 부른다  - 관리자 08-19
열대야엔 ‘소맥’보다 ‘얼소’… 말 많이 하면 덜 취해  - 관리자 08-12
[여름휴가건강]심장 조여오는 비행공포증…수면제보다 찬물  - 관리자 07-02
칫솔에 물 묻혀 닦으면 치약 효과 떨어져요  - 관리자 06-05
[그렇구나! 생생과학] UVA, 진피까지 침투해 피부노화 촉진… UVB는 표피세포 공격 피부암 일으켜  - 관리자 06-01
40대 돌연사 원인 '뇌졸중' 예방 수칙 3  - 관리자 05-19
청소년 ADHD, 사춘기처럼 사라지지 않아요  - 관리자 04-11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관리자 02-15
CST를 선택하길 잘했구나!!! (1)  - smile3 01-03
교육 이수 후 ~~~^^ (물리 치료사)  - 관리자 01-03
원장님!! 새해 인사 드려요 ♡^^♡ (1)  - 관리자 01-02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관리자 12-31
모두들 따뜻한 성탄절 보내세요~  - 관리자 12-24
CST후 1년..,(푸른가을 하늘아래님)  - 관리자 12-16
외상후 스트레스(닌청) -오쩡님  - 관리자 12-16
두 번째 사연 올립니다.(오쩡님)  - 관리자 12-16
CST의 놀라움(오쩡님)  - 관리자 12-16
초등학교 1학년 1학기를 마치고..(준규맘)  - 관리자 12-16
김선애 원장님~~!!(한현주님)  - 관리자 12-16